뉴스

[날씨] 밤사이 중부에 세찬 비…태풍 '하구핏' 북상

SBS 뉴스

작성 2020.08.03 01:36 수정 2020.08.03 06: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이번에는 기상센터 연결해 자세한 장마 상황과 전망,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양태빈 캐스터, 전해주시죠.

<양태빈 기상캐스터>

현재 많은 지역에 비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기는 합니다만 이렇게 보시는 것처럼 강하게 발달한 비구름대가 북쪽을 향하면서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 지역에는 시간당 70mm 이상의 강도로 마치 양동이로 물을 퍼붓는 것처럼 강하게 비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앞으로 이렇듯 강한 비구름대가 서해상에서 추가로 유입되면서 서울을 비롯한 그 밖의 중부지방에도 비가 세차게 밤사이 쏟아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에 따라 중부와 경북 북부에 내려져 있는 호우주의보와 경보도 조금 더 이어지겠습니다. 

어제(2일)부터 하루 동안 충북 단양에는 283mm, 제천에도 254mm에 달하는 큰비가 내렸는데, 앞으로도 이들 지역 중심으로 비가 더 내리겠습니다. 

오늘 하루만 예상되는 양을 봐도 많게는 300mm 이상 쏟아지겠습니다. 

게다가 제4호 태풍 하구핏이 북상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태풍이 곧장 한반도를 향하지는 않지만 태풍으로부터 발달한 다량의 수증기가 이렇게 한반도에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이고 이에 따라 이번 주 내내 중부를 중심으로 비가 계속됩니다. 

당장 모레까지 500mm 이상의 폭우가 쏟아진다고 하니 추가적인 피해 없도록 시설물 관리를 철저하게 해주셔야겠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