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상반기 김치 수출 44%↑…'코로나 대비 면역력 강화'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0.08.02 11: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상반기 김치 수출 44%↑…코로나 대비 면역력 강화
코로나19의 전세계적 확산에 제동이 걸리지 않는 가운데, 면역력 강화에 좋다고 알려진 김치 수출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상반기 김치 수출액이 7천 470만 달러(약 890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4%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국가별로 보면 일본으로의 수출이 3천9백50만 달러로 가장 컸고, 미국 1천1백30만 달러, 홍콩과 호주가 각각 360만 달러 등이었습니다.

농식품부는 "그동안 다양한 방법으로 김치의 효능을 홍보하고 국가별로 차별화된 마케팅을 진행해 김치 인지도가 높아진 상황에서 코로나19로 건강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김치가 면역력 강화식품으로 주목받은 것이 수출 호조의 주요 요인으로 분석된다"고 설명했습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신흥시장인 유럽이나 신남방 국가에 대한 지원도 강화해 김치 수출을 활성화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