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보건당국 "일부 선진국서 백신 사재기 조짐"

조성원 기자 wonnie@sbs.co.kr

작성 2020.08.01 16: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보건당국 "일부 선진국서 백신 사재기 조짐"
세계 각국이 코로나19 백신 확보를 위해 과도한 경쟁을 벌이고 있어 세계보건기구(WHO) 등 국제기구가 적극적으로 중재해야 한다고 보건당국이 밝혔습니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은 오늘 정례브리핑에서 "전 세계적인 코로나19의 유행 속에서 일부 선진국을 중심으로 백신 선구매, 보다 직접적으로 표현하자면 소위 '사재기 조짐'까지 나타난다는 보도를 보면 국제적인 지도력이 매우 아쉬운 순간"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세계적인 공중보건 위기의 대응이라는 측면에서 WHO의 적극적인 개입과 중재가 요구된다"고 말했습니다.

권 부본부장은 각국의 코로나19 상황에 대해선 "WHO 발표에 따르면 (전날) 신규 확진자 수는 29만 명으로, 다시 최고치를 경신했다"면서 "최대 선진국이라고 할 수 있는 미국은 참담한 상황이고 그동안 상대적으로 안정적이라고 평가받았던 동남아시아에서도 지역발생이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권 부본부장은 '안전'에 최우선 순위를 두고 백신을 확보하는 동시에 '생활방역'을 통해 코로나19 상황을 현재 수준으로 억제해 나겠다는 입장도 다시 밝혔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