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구라, 무례한 MC 아니다"…'라디오스타', 남희석 저격에 '옹호' 입장 발표

SBS 뉴스

작성 2020.07.31 18: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구라, 무례한 MC 아니다"…라디오스타, 남희석 저격에 옹호 입장 발표
이미지
개그맨 남희석이 김구라의 방송 태도를 공개 저격해 논란이 된 가운데, 김구라가 고정 출연 중인 MBC '라디오스타' 측이 입장을 전했다.

'라디오스타'(이하 '라스') 제작진은 31일 "MC인 김구라 씨와 관련하여 보도되고 있는 내용에 대해서, 오해가 풀리고 이해를 바라며 제작진의 입장을 전한다"며 이번 일에 대한 프로그램 차원의 입장을 밝혔다.

먼저 '라스' 제작진은 "방송을 통해서는 드러나지 않지만 MC 김구라 씨는 출연자들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한다"라며 김구라를 옹호했다. 이어 "촬영 현장에서 김구라 씨는 녹화 전, 중간, 촬영이 끝나고 나서 까지 출연자들과 소통하고 배려하며, 세세하게 챙기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저희가 지켜본 김구라 씨는 출연자들에게 무례한 MC가 아니다"라고 설명을 덧붙였다.

또 "김구라 씨가 방송에서 비춰지는 모습은 토크쇼인 '라디오스타' 만의 캐릭터라고 이해"해달라고 부탁했다. 제작진은 "저희 프로그램을 오랫동안 시청해 주신 분들이라면 각각의 MC가 가지고 있는 캐릭터가 있다는 점을 아실 것이다. 김구라 씨의 경우 녹화가 재미있게 풀리지 않을 경우 출연자들에게 기회를 주기 위해, 다양한 방식으로 반대 질문을 하거나 상황을 만들어가며 매력을 끌어내기 위한 진행 방식으로 캐릭터 화 되어 있다는 점을 이해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제작진에게 항상 개그맨들 섭외를 얘기하는 분이 김구라"라며 김구라가 후배 개그맨의 출연을 위해 노력한다는 점도 밝혔다. 제작진은 "'라디오스타'에 섭외된 개그맨 분들 중 많은 분들이 김구라 씨가 제작진에게 추천한 분들이다. 후배 개그맨들의 근황과 상황을 항상 체크하고 유심히 지켜보면서 '라디오스타'를 통해서 부각될 수 있도록 기회를 주자고 의견을 제시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방송 시간이 제한돼 있어 편집상으로 보이지 않는 부분이 있다"며 오해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제작진은 "많은 예능 프로그램들이 그러하듯 시청자들의 재미를 이끌어내기 위한 편집 과정이 있다. 편집은 시청자들의 재미를 위한 것이며, MC 김구라 씨의 전체 모습을 그대로 다 담는 것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남희석은 지난 29일 자신의 SNS에 "'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는 초대손님이 말을 할 때 본인 입맛에 안 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을 쓰고 앉아있다"면서 "자신의 캐릭터이긴 하지만 참 배려 없는 자세다. 그냥 자기 캐릭터를 유지하려는 행위"라고 지적했다. 이어 "그러다 보니 몇몇 짬 어린 게스트들은 나와서 시청자가 아니라 그의 눈에 들기 위한 노력을 할 때가 종종 있다"라고 공개 저격했다.

이후 남희석은 "2년 동안 고민하다가 적은 글", "돌연, 급작 아니다. 몇 년을 지켜보고 고민하고 남긴 글"이라며 우발적으로 쓴 글이 아니라고 추가 설명했다. 또 "콩트 코미디 하다가 떠서 라디오스타 나갔는데 개망신 쪽 당하고 밤에 자존감 무너져 나 찾아온 후배들 봐서라도 그러면 안 된다. 약자들 챙기길"이라며 김구라로 인해 상처 받은 후배가 있다는 구체적인 상황을 전하기도 했다.

다음은 '라디오스타'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MBC '라디오스타' 제작진입니다.

우선 항상 많은 관심과 사랑을 보내주시는 시청자 분들과 언론 관계자님들께 감사인사를 드립니다. 저희 '라디오스타' MC인 김구라 씨와 관련하여 보도되고 있는 내용에 대해서, 오해가 풀리고 이해를 바라며 제작진의 입장을 전해드립니다.

1. 방송을 통해서는 드러나지 않지만 MC 김구라 씨는 출연자들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합니다.
'라디오스타' 촬영현장에서 김구라 씨는 녹화 전, 중간, 촬영이 끝나고 나서까지 출연자들과 소통하고 배려하며, 세세하게 챙기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저희가 지켜본 김구라 씨는 출연자들에게 무례한 MC가 아닙니다.

2. 김구라 씨가 방송에서 비춰지는 모습은 토크쇼인 '라디오스타' 만의 캐릭터라고 이해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저희 프로그램을 오랫동안 시청해 주신 분들이라면 각각의 MC가 가지고 있는 캐릭터가 있다는 점을 아실 겁니다. 김구라 씨의 경우 녹화가 재미있게 풀리지 않을 경우 출연자들에게 기회를 주기 위해, 다양한 방식으로 반대 질문을 하거나 상황을 만들어가며 매력을 끌어내기 위한 진행 방식으로 캐릭터 화 되어 있다는 점을 이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3. 제작진에게 항상 개그맨들 섭외를 얘기하는 분이 김구라 씨입니다.
실제로 '라디오스타'에 섭외된 개그맨 분들 중 많은 분들이 김구라 씨가 제작진에게 추천한 분들입니다. 후배 개그맨들의 근황과 상황을 항상 체크하고 유심히 지켜보면서 '라디오스타'를 통해서 부각될 수 있도록 기회를 주자고 의견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4. '라디오스타'는 방송 시간이 제한돼 있어 편집상으로 보이지 않는 부분이 있습니다.
많은 예능 프로그램들이 그러하듯 시청자들의 재미를 이끌어내기 위한 편집 과정이 있습니다. 편집은 시청자들의 재미를 위한 것이며, MC 김구라 씨의 전체 모습을 그대로 다 담는 것이 아닙니다.

저희 '라디오스타'는 시청자분들의 의견을 경청하며 변화를 거쳐왔고, 오랜 시간 동안 지켜온 '라디오스타'의 색깔도 지켜나가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라디오스타' 제작진 일동 드림

(SBS funE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