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유성은 불러놓고 자막은 솔지?"…'사랑의 콜센타', 실수 공식 사과

SBS 뉴스

작성 2020.07.31 22: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유성은 불러놓고 자막은 솔지?"…사랑의 콜센타, 실수 공식 사과
이미지TV조선 '사랑의 콜센타'가 유성은의 이름을 솔지로 쓴 자막 실수에 대해 공식적으로 사과했다.

'사랑의 콜센타' 측은 31일 공식입장을 내고 "자막 실수로 인해 아티스트와 시청자분들에게 불편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그러면서 "내부적으로 방송 사고 방지 시스템을 다시 한번 재점검하고 강화, 향후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제작에 더욱더 만전을 기하겠습니다"라고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앞서 지난 30일 방송된 '사랑의 콜센타'에는 여성 가수들로 이뤄진 '여신6'와 '미스터트롯' 탑6 간의 노래 대결이 펼쳐졌다. 이 과정에서 장민호와 유성은의 맞대결이 진행됐는데, 화면 좌측 상단에 유성은이 아닌 솔지의 이름이 들어가는 자막 실수가 일어났다.

이를 두고 시청자들은 "유성은이 보면 기분 나쁠 듯", "게스트 불러 놓고 무슨 짓", "저번에도 자막 실수하더니 또 그러네" 등의 반응을 보이며 불신을 드러냈다.

[사진='사랑의 콜센타' 방송 캡처]

(SBS funE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