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내륙 곳곳 '요란한 소나기'…남부 폭염주의보

SBS 뉴스

작성 2020.07.31 12: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여전히 충남지방에는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오전까지만 해도 시간당 20mm 안팎의 세찬 강도로 쏟아졌는데요, 지금은 빗줄기가 많이 약해졌고요. 두어 시간 이내에 모두 그칠 것으로 예상됩니다.

하지만 오늘(31일)도 나가신다면 우산은 필요합니다. 대기 불안정 탓에 내륙 곳곳에 소나기 예보가 들어 있습니다.

적게는 5mm부터 많게는 60mm의 요란한 소나기가 지나겠습니다.

사실상 남부지방은 이제 장마가 끝났습니다. 이에 따라 폭염이 찾아왔는데요, 현재 동해안과 영남, 전남과 제주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져 있고요.

이들 지역 중심으로 낮 기온이 오늘 33도 안팎까지 오르겠습니다. 습도까지 더해지면서 체감 더위는 이보다 더하겠습니다.

중부지방은 남부에 비하면 더위가 덜한 편이긴 한데 서울 낮 기온이 29도로 어제와 비슷하겠습니다.

이번 주말 남부지방은 푹푹 찌는 무더위가 이어지겠고요. 중부지방으로는 요란한 장맛비가 또 내리겠습니다.

(양태빈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