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유튜브 뮤직, 9월부터 전면 유료화…전용 요금제 출시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20.07.31 11: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유튜브 뮤직, 9월부터 전면 유료화…전용 요금제 출시
유튜브의 음악 스트리밍 전문 서비스 '유튜브 뮤직'이 9월부터 전면 유료화됩니다.

구글은 "9월 2일부터 유튜브 뮤직은 한국에서 유료 구독 서비스로 제공된다"고 31일 공지했습니다.

지금까지는 무료 가입자도 광고가 붙긴 하지만, 유튜브 뮤직으로 제약 없이 음악을 들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9월2일부터는 월 8천690원(부가세 포함)의 유튜브 프리미엄 멤버십이나 신설되는 유튜브 뮤직 프리미엄 멤버십을 구독해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전용 요금제인 유튜브 뮤직 프리미엄 멤버십의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유튜브는 "멤버십 회원이 아닌 경우 위 일자부터는 유튜브 뮤직에서 음악 콘텐츠를 스트리밍하실 수 없지만, 유튜브에서는 계속해서 광고와 함께 무료로 음악 콘텐츠를 스트리밍하실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유튜브 뮤직은 유튜브에서 음악 재생 기능을 특화한 앱입니다.

국내 음악 앱처럼 특정 곡 재생보다는 사용자 취향에 따라 재생목록을 만들어주는 '큐레이션' 기능 위주로 만들어졌습니다.

유·무료를 합친 국내 사용자는 100만명을 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