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계약갱신·전월세상한제 오늘부터 시행…국무회의 통과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0.07.31 09:53 수정 2020.07.31 10: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계약갱신·전월세상한제 오늘부터 시행…국무회의 통과
임대인 보호를 위한 계약갱신청구권제와 전월세 상한제가 31일 각의를 통과해 곧바로 시행에 들어갑니다.

정부는 오늘(31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임시 국무회의를 열어 '임대차 3법' 중 어제 국회를 통과한 계약갱신청구권제와 전월세상한제 도입을 골자로 하는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안 공포안을 심의·의결했습니다.

정부는 곧바로 대통령 재가와 관보 게재를 거쳐 오늘 중 공포 절차를 마무리 짓기로 했습니다.

법은 오늘 관보에 게재되는 시점에 즉시 시행됩니다.

주택임대차보호법은 29일 소관 상임위원회인 법제사법위원회에 상정돼 당일 통과된 데 이어 어제 본회의 문턱을 넘었고 오늘 임시 국무회의를 통과, 법사위 상정 이틀만에 시행까지 이뤄지게 됐습니다.

앞으로 세입자는 추가 2년의 계약 연장을 요구할 수 있고 집주인은 실거주 등의 사정이 없으면 이를 받아들여야 합니다.

이때 임대료는 직전 계약액의 5%를 초과해 인상할 수 없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