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탈리아 전 국가대표 피를로, 유벤투스 U-23팀 감독에 선임

유병민 기자 yuballs@sbs.co.kr

작성 2020.07.31 09: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탈리아 전 국가대표 피를로, 유벤투스 U-23팀 감독에 선임
이탈리아의 2006년 월드컵 우승에 앞장섰던 안드레아 피를로가 현역에서 은퇴한 지 3년 만에 유벤투스 23세 이하 팀 지휘봉을 잡았습니다.

유벤투스는 오늘(31일)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피를로를 U-23팀 감독으로 선임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중원을 지배하는 '마에스트로'로 불렸던 그가 축구계에 돌아오는 것은 현역 은퇴 후 3년 만이자, 유벤투스를 떠난 지 5년 만입니다.

1995년 브레시아(이탈리아)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한 그는 AC 밀란과 유벤투스를 거쳐 2015년 뉴욕시티(미국)로 이적했습니다.

밀란에서 두 번의 세리에A 우승컵과 두 번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컵을 품에 안았고, 유벤투스에서는 정규리그 4회, 이탈리아 컵 1회, 이탈리아 슈퍼컵 2회 등 우승 트로피 7개를 들어 올렸습니다.

2002년부터 2015년까지 이탈리아 축구 국가대표로 뛰며 2006년 독일 월드컵 우승컵도 안았습니다.

피를로는 2017년 현역에서 물러나 지도자 과정을 준비했습니다.

유벤투스 U-23팀은 2018년 창단돼 세리에C(3부리그)에서 뛰고 있습니다.

(사진=유벤투스 구단 트위터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