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끄러지고도 잡아낸 공…오준혁, 집중력 빛난 순간!

이성훈 기자 che0314@sbs.co.kr

작성 2020.07.30 08:06 수정 2020.07.30 08: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비에 젖은 그라운드 때문에 벌어진 해프닝입니다.

SK 오준혁 선수, 미끄러지고도 엄청난 집중력으로 안타가 될 타구를 잡아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