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부산 또 물 폭탄 예고…28일 1시 34분 만조 침수 대비 당부

SBS 뉴스

작성 2020.07.27 17:5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부산 또 물 폭탄 예고…28일 1시 34분 만조 침수 대비 당부
23일 3시간여 동안 200㎜ 이상 집중호우가 내려 3명이 숨지고 4명이 다치는 등 큰 피해가 난 지 나흘 만인 27일 부산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돼 비가 내리고 있다.

부산지방기상청에 따르면 27일 오후 5시 현재 중구 대청동 관측소 기준 21.7㎜ 등 부산 전역에 20㎜ 안팎의 비가 내렸다.

기상청은 28일 오전 6시까지 부산과 경남 남해안에 돌풍,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 강한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특히 지난 23일과 같이 집중호우 시점과 만조시간(28일 오전 1시 34분)이 겹칠 경우 하천 범람, 바닷물 역류 등으로 침수 피해가 우려된다고 기상청은 말했다.

기상청은 28일 자정까지 부산과 남해안에 50∼200㎜ 이상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고 있다.

폭우 예보에 부산경찰청은 비상 근무에 돌입했다.

지하차도, 저지대, 하상도로 등 32곳을 사전점검하고 침수 시 즉각 도로 통제를 할 예정이다.

또 경찰서 지구대, 파출소 등에서는 가용 병력을 총동원해 도로 침수, 안전사고 우려 지역에 대한 순찰을 강화한다.

변성완 부산시 권한대행은 이날 오전 집중 호우로 3명이 사망한 사고에 대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호우경보 시 침수 우려 지하차도 진입을 차단하는 등 비 피해 예방대책을 내놨다.

(연합뉴스/사진=부산소방재난본부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