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런닝맨' 아이즈원 장원영, 장신 스트레스 토로 "1년 사이 2~3cm 자랐다"

SBS 뉴스

작성 2020.07.26 22: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런닝맨 아이즈원 장원영, 장신 스트레스 토로 "1년 사이 2~3cm 자랐다"
아이즈원 장원영이 본인의 큰 키에 대해 말했다.

26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아이즈원 멤버 장원영이 본인의 장신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은 게스트 장원영에게 "실례지만, 잠깐 못 본 1년 사이 얼마나 큰 거냐"라고 물었다. 장원영은 "마지막으로 뵀을 때보다는 2~3cm 컸다"라고 밝혔다.

유재석은 "원영 씨는 키가 큰 이후로 스트레스 있지 않나"라고 질문했고, 장원영은 "원래는 스트레스가 아니었는데, 약간 있다"라고 전했다.

장원영은 본인의 큰 키에 대한 주변인들 반응을 "'아직도 크고 있냐', '더 큰 것 같다'"라고 전하며, 유재석을 향해 "다 말씀하신 거다"라고 장난스레 말했다.

근황을 알린 장원영은 장기로 무대 위 표정연기를 재연하며 멤버들의 감탄사를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게스트 (여자)아이들 우기는 "너무 나오고 싶었다. 중국에서도 런닝맨 작년 MC했다"라며 출연 소감을 밝혔다. 또 우기는 기린 마니아임을 밝히며 이광수의 등에 올라타기도 했다.

(SBS funE 김지수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