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두 동강 난 탱크로리…인천 화학제품 공장 폭발 사고로 '9명 사상'

김휘란 에디터

작성 2020.07.22 11:46 수정 2020.07.22 13: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인천의 한 화학용품 제조공장에서 폭발 사고가 일어나 9명의 사상자가 발생했습니다.

어제(21일)저녁 8시 50분쯤 인천 서구 STK 케미칼 공장 벽면이 큰 폭발음과 함께 일부 무너져내렸습니다. 당시 현장에선 근로자 8명이 이동식 탱크로리 차량에 과산화수소 등을 옮겨 싣던 중이었습니다.

소방당국은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해 근로자 7명을 구조했지만, 실종 상태였던 근로자 1명은 오늘(22일) 새벽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이 과정에서 소방대원 1명도 경상을 입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합동현장감식을 통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이들은 폭발 지점으로 추정되는 탱크로리를 집중적으로 감식하는 가운데, 작업 안전 관리 여부 등을 철저히 조사할 예정입니다.

(구성 : 김휘란, 취재 : 조윤하, 촬영 : 김태훈, 편집 : 김희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