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신문 "비건, 방한 때 北에 트럼프 메시지 전달 계획"

김영아 기자 youngah@sbs.co.kr

작성 2020.07.01 13:5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日 신문 "비건, 방한 때 北에 트럼프 메시지 전달 계획"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 겸 대북 특별대표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메시지를 북한에 전달하려 한다고 요미우리신문이 보도했습니다.

비건 특별대표는 이르면 이달 초 방한 때 한국의 중개로 판문점에서 북한과 접촉을 시도해 트럼프 대통령의 메시지를 전달할 계획이라고 한미일 협의에 관여하는 소식통이 설명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메시지는 북한의 자제를 촉구하는 내용이 될 가능성이 있다고 신문은 전했습니다.

한미 양국은 비건 대표가 2박 3일 일정으로 이달 7일 방한하는 구상을 유력하게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