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BMW 승용차 열쇠 가게 돌진…인명 피해 없어

이현영 기자 leehy@sbs.co.kr

작성 2020.05.23 15: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음주운전 BMW 승용차 열쇠 가게 돌진…인명 피해 없어
오늘(23일) 새벽 6시쯤 부산 연제구 거제동 거제시장 입구에서 30살 여성 A 씨가 몰던 BMW 승용차가 상점으로 돌진하는 사고가 났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A 씨는 음주 상태에서 운전하다가 열쇠 가게로 돌진하는 사고를 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A 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운전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수준이었던 걸로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이른 시간이라 가게가 비어 있었고 운전자 A 씨도 별로 다치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경찰은 A 씨를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하고 강 씨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부산경찰청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