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노무현 정신, 청년과 국민에 큰 귀감…영면 기원"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20.05.23 14:09 수정 2020.05.23 14:1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통합당 "노무현 정신, 청년과 국민에 큰 귀감…영면 기원"
▲ 노무현 전 대통령 추도식 참석한 주호영

미래통합당은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인 오늘(23일) "노무현 전 대통령의 도전 정신과 권위주의를 타파하기 위한 노력, 소통에 대한 의지는 지금의 청년들과 국민들에게 큰 귀감이 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통합당은 황규환 부대변인 명의의 논평에서 "고인의 영면을 기원하며 유가족 분들께도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이렇게 밝혔습니다.

통합당은 "이번 서거 11주기 슬로건이 '낮은 사람, 겸손한 권력, 강한 나라'라고 한다"며 "21대 국회 개원을 일주일 앞둔 지금 정치권 모두가 다시금 새겨보아야 할 말"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