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세 미납? 사실 아닌 비유"…양준일, 생활고 오해 해명

SBS 뉴스

작성 2020.05.20 08: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월세 미납? 사실 아닌 비유"…양준일, 생활고 오해 해명
가수 양준일 측이 생활고 오해를 불러일으킨 글에 대해 해명했다.

양준일 측은 15일 올린 글에 대해 "(해당 표현은)사실이 아니라 비유"라며 "'오늘 해야 할 일을 내일로 미루지 말자'가 글의 주된 내용"이라고 밝혔다.

이러한 글을 쓰게 된 이유에 대해선 "카카오100프로젝트 '영혼의 말한마디' 취지가 100일간 1000명의 사람들과 따뜻한 말 한마디를 나누자는 것이기 때문"이라고 해명했다.

양준일은 지난 15일 카카오프로젝트 100을 통해 "일을 하루 미룰 수도 있다고 생각하지만, 한 달간 밀리며 대가는 너무 크다"라며 "이번 달 월세를 못 내면 다음 달엔 빌려서 월세를 내야 한다"는 내용의 글을 남겼다.

또 이 글에서 "나 오늘도 일해야 해. 밀린 돈 갚으려면. 나 오늘도 일 나간다. 부자가 되기 위해 Procrastination(미루기)은 나를 영원히 노예로 만든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팬들은 양준일이 생활고를 겪고 있는 것 아니냐는 걱정을 하기 시작했다. 더욱이 최근 여러 편의 광고에 출연하고 왕성한 방송 활동을 했던 만큼 이 글은 더욱 의구심을 자아냈다.

그러나 양준일 측의 해명을 통해 해프닝으로 일단락됐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