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오승은, 아이와 통화 중 청춘들 소개…안혜경 "난 언제쯤"

SBS 뉴스

작성 2020.05.19 23: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불청 오승은, 아이와 통화 중 청춘들 소개…안혜경 "난 언제쯤"
오승은이 아이에게 청춘들을 소개했다.

19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오승은이 초등학생 자녀와 통화하며 강문영-안혜경을 소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오승은은 아이와 통화를 시도했다.

오승은은 아이에게 "밥은 먹었나. 지금 배고플 시간인데"라고 물었다.

강문영과 안혜경도 "나중에 이모 집 놀러 와", "갈게"라며 인사했다.

통화 후 안혜경은 "난 언제쯤 갈 수 있을까"라며 결혼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강문영은 안혜경을 향해 "노력해야지, 노력을 해야지. 노력도 안 하고 하늘 보고 입 벌리고 있으면 감 떨어지나"라고 조언했다.

(SBS funE 김지수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