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세계최대 아동성착취물' 손정우 美로 넘기나

'웰컴투비디오' 손정우 범죄인 인도심사 중계 법정

SBS 뉴스

작성 2020.05.19 10:55 수정 2020.05.19 10: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9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고등법원에서 세계 최대의 아동 성 착취물 사이트 이미지 크게보기
19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고등법원에서 세계 최대의 아동 성 착취물 사이트 이미지 크게보기
19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고등법원에서 세계 최대의 아동 성 착취물 사이트 이미지 크게보기
19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고등법원에서 세계 최대의 아동 성 착취물 사이트 이미지 크게보기
19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고등법원에서 세계 최대의 아동 성 착취물 사이트 이미지 크게보기

19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고등법원에서 세계 최대의 아동 성 착취물 사이트 '웰컴 투 비디오' 운영자 손정우 씨의 범죄인 인도심사 심문이 열렸다. 중계 법정 안에서 취재진이 재판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SBS 뉴미디어부/사진=연합뉴스)   

# 관련 기사
▶ 오늘부터 불법 성적촬영물 소지만 해도 최대 징역 3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