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12일째 자가 격리 중인 다니엘 헤니의 유쾌한(?) 근황

한류경 에디터

작성 2020.03.27 17:5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Daniel Henney (다니엘 헤니)(@danielhenney)님의 공유 게시물님,


배우 다니엘 헤니가 코로나19로 자가 격리 중인 근황을 재치 있게 전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다니엘 헤니는 오늘(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2일째 자가 격리 중이라고 밝히며, "이제 나 자신에게도 슬슬 짜증이 나려고 하네요ㅎㅎ"라는 글과 함께 짧은 영상 한 편을 올렸습니다.

공개된 영상에는 소파에서 책을 읽거나, 반려견을 품에 안고 잠을 자거나, 기타를 치는 다니엘 헤니의 모습이 한 장면으로 편집돼 있습니다.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고자 집 안에서 생활하며 일상을 보내는 모습을 재치 있게 표현한 영상이 웃음을 자아냅니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잘하고 있어요!", "힘내세요~ 이겨낼 수 있어요", "강아지 폭 안겨 있는 거 너무 귀여워", "재치 넘쳐요"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다니엘 헤니는 최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대구, 경북을 포함한 전국에 현금 1억 원과 2억 원 상당의 물품을 기부했습니다.
12일째 자가 격리 중인 다니엘 헤니의 유쾌한(?) 근황(출처=다니엘 헤니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