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서울도 벚꽃 개화…주말 아침저녁 기온 '뚝'

SBS 뉴스

작성 2020.03.27 17: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서울에도 벚꽃이 피어났습니다.

오늘(27일) 촬영한 여의도 윤중로의 모습인데, 올봄 시작부터 굉장히 따뜻하고 일조량도 풍부해서 벚꽃 관측을 시작한 이래로 가장 이른 시기에 꽃망울을 터뜨렸습니다.

이번 주말에는 아침저녁으로 좀 추워집니다.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은 3도, 모레는 2도까지 내려가면서 오늘 아침보다 10도가량 기온이 뚝 떨어지겠고 내륙 지역은 영하권을 보이는 곳도 있겠습니다.

일요일 낮부터는 기온이 다시 오름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지금 전국의 하늘 대체로 맑은 모습이지만 여전히 영동과 경북 동해안 일부 지역에는 약하게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앞으로 영동 지역은 내일 아침까지 비나 높은 산간 지역에서는 1cm 안팎의 눈이 조금 내리겠고요, 제주 지역은 내일 낮부터 5mm 안팎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내일도 해안가를 중심으로는 바람이 강하게 불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이 3도, 대구는 6도, 울산과 부산 8도 안팎으로 오늘보다 낮게 출발하겠고요.

한낮 기온은 서울이 12도, 대구는 11도 안팎에 머물겠습니다.

다음 주가 되면 다시 온화한 봄 날씨를 되찾겠습니다.

(이여진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