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허안나, 자매상 비보…가족 잃은 슬픔 '애도 물결'

SBS 뉴스

작성 2020.03.27 08: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개그우먼 허안나, 자매상 비보…가족 잃은 슬픔 애도 물결
개그우먼 허안나(36)가 자매상을 당했다.

26일 허안나 친언니 허 모씨의 사망 소식이 알려졌다. 한 매체에 따르면 허안나의 언니는 이날 세상을 떠났다. 정확한 사인은 알려지지 않았다.

허안나의 자매상은 동료 개그맨들에게 부고 알림 메시지로 처음 전달된 것으로 전해졌다. 허안나는 슬픔 속에 고인의 빈소를 지키고 있으며, 평소 허안나와 깝게 지냈던 동료 개그맨들이 방문해 조의를 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슬픔에 잠긴 허안나를 향한 네티즌들의 위로도 이어졌다. 네티즌들은 "명복을 빈다", "젊은 나이일텐데 안타깝다", "허안나의 슬픔이 크겠다. 힘내세요" 등의 목소리로 허안나를 위로했다.

고인의 빈소는 경기도 시흥시 시화병원장례식장 특실 2호에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28일 오전 9시 30분이다.

[사진=허안나 인스타그램]

(SBS funE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