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으로 조기 폐점

이성훈 기자 sunghoon@sbs.co.kr

작성 2020.03.25 18:46 수정 2020.03.25 19: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으로 조기 폐점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이 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사실을 확인하고 오늘(25일) 오후 5시 영업을 조기 종료했다고 밝혔습니다.

확진자는 어제 강남점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강남점은 점포 전체를 방역한 뒤 내일 정상 영업할 방침입니다.

신세계백화점 관계자는 "그동안 내부 소독을 해왔고 확진자가 마스크를 지속해서 착용했던 점을 고려해 보건당국의 지침에 따라 내일부터 정상 영업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이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으로 문을 닫은 것은 이번이 네 번째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