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코로나19 확진' 톰 행크스 부부, 퇴원 후 자가격리 돌입

김휘란 에디터

작성 2020.03.17 11: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톰 행크스 부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던 배우 톰 행크스 부부가 퇴원했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16일 미국 CNN 등 외신들은 톰 행크스와 아내 리타 윌슨이 호주 퀸즐랜드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뒤 자가격리를 시작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부부는 앞서 영화 사전 제작을 위해 호주에 머물던 중 지난 12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톰 행크스 부부, 호주 영화 촬영 중 확진 판정
톰 행크스는 트위터를 통해 "피로와 감기 기운, 근육통을 느꼈고, 아내는 미열이 있었다"고 증상을 설명하며 "검진 결과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치료와 회복을 마친 부부는 호주 자택에 머물면서 독방을 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재 현장에 있었던 모든 스태프도 자가격리에 들어간 가운데 한 영화 관계자는 "촬영장에 있던 사람들 중 톰 행크스 외에 양성 판정을 받은 사람은 없다"고 전했습니다.

(사진=톰 행크스 트위터 캡처)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