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코로나19 대응 스타트업에 최대 100억 원 지원"

정다은 기자 dan@sbs.co.kr

작성 2020.02.13 17:09 수정 2020.02.13 17: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중기부 "코로나19 대응 스타트업에 최대 100억 원 지원"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오늘(13일) 코로나19 대응과 관련, "의약과 의료기기, 바이오 분야에서 성장 가능성이 큰 기업에 최대 100억원의 정책자금과 30억원의 기술보증을 연계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박 장관은 오늘 서울 송파구에 있는 바이오기업 휴벳바이오 본사에서 열린 '코로나19 퇴치에 기여하는 스타트업 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힌 뒤 "감염병 예방과 치료와 관련된 스타트업은 창업 지원사업에서 우대하고, 연구중심병원의 성과도 사업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지난해 일본과의 무역 분쟁으로 소재·부품·장비업계에 국민적 관심이 모인 것처럼 이번 코로나19 위기를 계기로 우리나라가 바이오 기술에서 앞서가는 국가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아울러 바이오 스타트업 육성을 위해 3년간 6억원의 창업·사업화자금, 2년간 최대 6억원의 연구개발 자금을 지원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