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란의 '배트맨 티' 가리고 나온 김건모…"하루 빨리 진실이 밝혀지길"

박수진 기자 start@sbs.co.kr

작성 2020.01.16 11:09 수정 2020.01.16 11: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성폭행 혐의로 고소 당한 가수 김건모 씨가 어제(15일) 경찰에 출석해 12시간 가량 조사를 받았습니다. 경찰에 출석할 땐 취재진의 질문에 묵묵부답이었던 김 씨는 조사가 끝난 후 경찰서를 나오면서 입을 열었습니다. 김 씨는 "국민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며 "하루 빨리 진실이 밝혀지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추후 경찰에서 조사를 원하면 다시 출석하겠다는 의지도 보였습니다. 김 씨는 경찰 조사 과정에서 또다른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김 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고소인 측이 "김 씨가 성폭행 당시 입었던 옷"이라고 주장하는 배트맨 티셔츠를 착용한 사실이 언론 카메라에 포착 된 겁니다. 논란을 의식했는지 김 씨가 경찰서를 나올 땐 티셔츠 모습은 보이지 않았습니다. 비디오머그가 김건모 씨 경찰 조사 후 현장 모습을 전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