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주헌, 불안증세로 활동 일시중단

이강 기자 leekang@sbs.co.kr

작성 2020.01.12 14:08 수정 2020.01.12 14: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몬스타엑스 주헌, 불안증세로 활동 일시중단
보이그룹 몬스타엑스의 메인래퍼 주헌(26)이 불안 증세로 당분간 활동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오늘(12일) 공식 SNS를 통해 최근 주헌이 심리적 불안 증세를 호소해 복수 의료기관에서 정밀검사와 진료를 받았다며 "검사 결과 '불안증상'으로 충분한 휴식과 안정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전문의 권고를 받았다"고 알렸습니다.

이어 "주헌 및 몬스타엑스 멤버들과 충분한 논의 끝에 지속적인 치료와 안정을 취하며 주헌의 회복에 집중하기로 결정했다"며 "아티스트 건강이 회복돼 앞으로 더 나은 모습으로 찾아뵙기 위해 일시적 활동 중단을 결정한 점 너른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전했습니다.

주헌 복귀는 회복 상태와 전문의 소견에 근거해 결정할 것이며 주헌 및 멤버들과 신중한 상의를 통해 진행하겠다고 소속사는 덧붙였습니다.

주헌은 컨디션 난조로 지난해 말 진행된 몬스타엑스 미국 징글볼 투어 공연에도 일부 불참했습니다.

탄탄한 해외 팬덤을 구축한 몬스타엑스는 다음 달 미국에서 첫 정규 앨범을 낼 예정입니다.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