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사자 이동윤 '10대 시절 범죄연루설'에 "깊이 반성" 사과

이강 기자 leekang@sbs.co.kr

작성 2020.01.09 18:48 수정 2020.01.10 10: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태사자 이동윤 10대 시절 범죄연루설에 "깊이 반성" 사과
JTBC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인기를 끈 1세대 아이돌 그룹 태사자 이동윤 씨가 10대 시절 범죄 전과가 있다는 주장이 나오자 사과했습니다.

이동윤은 중학생 시절 절도 범죄 등에 연루됐다는 주장이 오늘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되며 논란을 빚자 소속사 크리에이티브꽃을 통해 전한 공식 입장에서 "그 일들에 대해 다시금 후회하며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씨는 "27년 전 어린 시절 철없이 보낸 나의 잘못이니 하나하나 따지기보다는그 시간들을 인정하고 진심으로 사과를 드리는 게 맞다고 생각했다"며 "불미스러운 이야기로 팬분들께 상처를 안겨드려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그는 "기사에 나온 이야기들이 전부 사실은 아니다"라며 "내 개인의 일이니, 나로 인해 열심히 잘 살아온 우리 멤버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덧붙였습니다.

크리에이티브꽃 측도 "앞으로는 사실 확인이 되지 않은 글들에 대해 법적 절차를 통해 강경 대응에 나설 예정"이라는 입장을 함께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