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검찰총장이 제 명을 거역한 것입니다"

장선이 기자 sun@sbs.co.kr

작성 2020.01.09 19:11 수정 2020.01.09 19: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오늘 (9일)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는 '검찰 간부 인사' 단행을 두고 공방이 벌어졌습니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윤석열 검찰총장 의견을 반영하지 않고 첫 검찰 인사를 단행했다는 지적에 대해 '윤 총장이 명을 거역한 것'이라고 강하게 반박했습니다. 비디오머그가 현장을 담았습니다.

(구성 : 장선이 / 영상취재 : 하륭 / 편집 : 김경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