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밤부터 다시 찬 바람…금요일 영하 9도 한파

SBS 뉴스

작성 2019.12.04 12: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4일) 아침 기온은 어제보다는 높게 출발했지만 이제는 다시 추위에 대한 대비가 필요하겠습니다.

밤부터는 찬 바람이 강해지면서 내일은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5도, 금요일에는 무려 영하 9도까지 곤두박질치겠습니다.

이에 따라 오늘 밤 10시를 기해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를 중심으로는 한파주의보가 발효되겠고 서해상에서 눈비 구름이 만들어져 충청도와 전북 지방에 내일 새벽까지 영향을 주겠습니다.

이들 지역을 중심으로는 1cm 안팎의 눈이나 5mm 미만의 비가 조금 예상됩니다.

오늘 밤 충청과 전북 지방에 눈비가 오기 전까지 하늘은 대체로 맑겠고 공기도 깨끗하겠습니다.

다만 강원 영동지방에는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대기가 무척 건조하겠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이 5도, 춘천이 6도, 대구 10도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더 높겠는데요, 하지만 앞서 말씀드렸지만 밤부터는 찬 바람이 강해지겠습니다.

이번 추위는 토요일 낮부터 누그러지겠지만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눈이나 비 소식 들어 있습니다.

(정주희 기상캐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