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k] 이게 '복고풍'이라고?…'나치 군복' 사진 올린 독일군 뭇매

신지수 에디터

작성 2019.11.28 14: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나치 군복' 사진 올려 신병 모집 홍보한 독일군 '뭇매' (사진=telegraph 홈페이지 캡처)독일군이 신병 모집을 홍보하는 공식 SNS에 나치 군복 사진을 올려 논란입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27일, 영국 텔레그래프 등 외신들은 독일군이 인스타그램에 나치 군복을 올렸다가 뭇매를 맞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독일군은 최근 올린 게시물에서 '복고풍'이라는 문구를 추가하며 과거 군복 스타일이 오늘날 고급 패션에 남아있다고 홍보했습니다. 그러나 사진 속 군복은 2차 세계대전 당시 사용된 나치 군복으로, 나치를 상징하는 하켄크로이츠가 새겨진 철십자 훈장이 달려있었습니다.'나치 군복' 사진 올려 신병 모집 홍보한 독일군 '뭇매' (사진='bundeswehr' 트위터)이에 항의가 빗발치자, 독일군 당국은 "우리가 큰 실수를 저질렀다"며 "해당 유니폼은 드레스덴에 있는 군 역사박물관에 전시된 것으로, 군복이 패션에 미치는 영향을 보여주려는 의도로 게시물을 올렸다"고 사과문을 발표했습니다. 현재 문제의 게시물은 삭제됐습니다.

독일군은 지난 4월에도 대규모 감원이 예고된 자동차 기업 포드와 폴크스바겐 공장 앞에 '일자리가 사라지는가' 등의 문구가 적힌 모병 광고판을 세워 논란을 일으킨 적이 있습니다.

지난 2011년 징병제에서 모병제로 전환한 독일은 최근 신병 모집을 위한 홍보에 열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bundeswehr' 트위터, telegraph 홈페이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