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단식 8일차' 황교안…비슷한 기간 역대 단식농성 보니

신정은 기자 silver@sbs.co.kr

작성 2019.11.27 18:29 수정 2019.11.27 18: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청와대 분수대 앞 단식 8일 차에 접어든 가운데 과거 정치인들의 단식 농성 모습이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지난 20일 단식을 시작한 황 대표는 처음 꼿꼿이 앉은 자세로 농성을 해왔지만, 23일 저녁부터 자리에 누운 채로 보내고 있습니다. 황 대표의 체력이 급격히 저하되면서 건강이 날로 악화하는 것 같다고 주위 인사들이 전했습니다. 당 관계자는 황 대표는 의식은 있지만 말을 거의 못 하는 상태이며, 특히 25일부터는 단백뇨 증상이 나타났다고 전했습니다. 

황 대표는 의료진의 단식 중단 권유에도 단식을 이어가겠다는 의지를 표했습니다. 박맹우 한국당 사무총장은 “의사들은 병원을 가라고 권유하고 우려하는데, 황 대표 본인은 (농성 의지가) 확고한 상황”이라고 전했습니다.

삭발과 함께 단식 농성은 가장 강력하고 극단적인 정치적 투쟁 행위로 여겨집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2014년 8월 새정치민주연합의원이던 시절,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세월호 유족인 '유민아빠' 김영오 씨의 단식을 중단시키기 위해 동조 단식을 벌이기도 했습니다. 문 대통령 단식 10일째 되는 날, 당시 김 씨가 입원하면서 단식을 중단하게 되자 함께 종료를 선언했습니다.
자유한국당 김성태 단식투쟁 (사진=연합뉴스)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은 지난해 5월 더불어민주당의 조건 없는 ‘드루킹 특검’을 수용하라며 단식 투쟁에 돌입했습니다. 김 의원은 단식 8일차 119구급차에 실려 병원에 이송되기도 했으나 다시 농성장에 복귀하기도 했습니다. 김 의원은 건강상의 이유로 9일 만에 단식을 중단했습니다. 
 
지난해 12월,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와 당시 정의당 대표 이정미 의원은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주장하며 국회 로텐더홀에서 무기한 단식농성에 돌입했습니다. 손학규 대표는 단식 도중 건강 검진을 받기도 했습니다. 두 대표가 단식에 돌입한 지 열흘 만에 여야 5당의 합의문이 도출되면서 단식을 중단했습니다. 

지난 7월 바른미래당 혁신위원회 정상화를 주장하며 권성주 전 혁신위원도 11일 동안 단식 투쟁을 벌였습니다. 이후 권 전 위원은 단식 투쟁 이후 백내장 진단을 받은 사실을 공개하기도 했습니다.
이학재 단식또 지난 9월 이학재 한국당 의원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사퇴를 촉구하며 19일 동안 단식했습니다. 이 의원은 20대 국회 최장기간 단식 기록을 세웠으며 10월 3일 대규모 광화문 집회를 계기로 단식을 마무리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영상편집 : 이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