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주한미군 철수설? 미 국방장관에 물어보니 "들은 바 없다"

조을선 기자 sunshine5@sbs.co.kr

작성 2019.11.21 18: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21일) 한 때 포털에서 '주한미군 철수설'이라는 키워드가 검색 순위 상위권에 노출됐습니다. 

한미 방위비분담금특별협정 협상에서 한국이 미국의 요구에 응하지 않을 경우, 미국이 주한 미군 1개 여단을 철수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는 내용의 언론 보도가 나온 겁니다.(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11/21/2019112100251.html?utm_source=naver&utm_medium=original&utm_campaign=news)

주한미군 철수설은 사실일까요?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은 이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들은 바 없다"고 일축했습니다. 그는 "어떤 기사인지, 누가 쓴 기사인지 모르겠다"며 "나는 미디어상에서 사실관계가 잘못되거나 부정확하거나, 과장된 기사를 매일 본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나는 하루 이틀 전에도 마크 밀리 합참의장과 이야기를 나눴는데, 그는 이 같은 이슈를 제기한 적이 없다"며 "나 역시 이게 어떤 기사인지 모르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우리는 이 문제(방위비 분담금 인상 요구)로 동맹 관계를 위협하려는 게 아니다"라며 "이것은 협상이다"라고 덧붙였습니다. 

기자들과의 만남에서 이 같이 밝힌 에스퍼 장관의 발언, 영상으로 준비했습니다. 

(영상 편집 : 김희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