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가 아낌없이 공개한 4년 연애史…"던, 1년반 동안 짝사랑"

SBS 뉴스

작성 2019.11.10 08: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현아가 아낌없이 공개한 4년 연애史…"던, 1년반 동안 짝사랑"
아이돌 공개커플 현아와 던이 연애사를 숨김 없이 공개했다. 특히 현아는 같은 소속사 연습생이었던 던을 1년 반 동안 홀로 좋아하며 마음을 졸였다고 말해 주위를 깜짝 놀라게 했다.

지난 9일 JTBC '아는형님'에 동반 출연한 현아와 던은 "이게 처음이자 마지막 예능 동반 출연이다. 일은 일이고 사랑은 사랑"이라며 연애사를 털어놨다.

현아는 "자존심 상하지만 던을 1년 반을 기다렸다. 던이 어느 순간 내가 생각했던 것과 전부 반대로 행동했다. 매일 같이 있는데도 전화번호도 안 물어봤다. 그런 던에게서 내 얼굴이 보였고 생각도 비슷해 궁금해졌다."고 말했다.

현아는 던을 짝사랑하며 마음을 졸였다고도 솔직히 고백했다.

현아는 "던이 인기가 정말 많았다."면서 "티를 많이 냈는데 전혀 눈치를 못챘다. 던에게 선물을 주려고 나오라고 해도 바빠서 못 나오겠다고 했던 것도 몇 번 있다."고 말했다. 이에 던은 "나는 연습생이었기에 '설마 현아가 나를 좋아할까' 했다."고 당시의 마음을 털어놨다.

용기있게 사랑을 고백한 쪽도 현아였다. 현아는 "내가 던에게 '너를 좋아한 지 좀 오래됐다'고 고백했다. (데뷔할 때까지)기다려주겠다고 했다."고 말해 주위를 깜짝 놀라게 했다. 현아의 고백을 받은 던은 "그냥 기다리지 말고 지금 만나자고 했다."고 말해 의외로 박력있는 매력을 엿보였다.

현아는 공개연애를 하게 된 것에 대해서 "난 진짜 괜찮은데 던에게 많이 미안했다. 거짓말 하는 걸 싫어해서 고백할 때부터 이미 각오했다."고 털어놓은 뒤 "팬들이 실망할 수도 있겠지만, 적어도 일에 대해서 만큼은 더 신경 써서 멋진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는 생각에 컴백이 오래 걸렸다."고 진지한 모습을 보였다.

던과 현아는 지난해 8월 열애설이 제기되자 이를 인정하며 열애를 공식화 했다. 하지만 전 소속사는 두 사람과 신뢰관계 훼손을 이유로 계약 해지 했고, 두 사람은 피네이션과 전속계약을 하고 지난 5일 나란히 컴백했다.

(SBS funE 강경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