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석, 제보자 협박 혐의로 이번 주말 소환…경찰 "구속영장 검토"

SBS 뉴스

작성 2019.11.08 10: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양현석, 제보자 협박 혐의로 이번 주말 소환…경찰 "구속영장 검토"
소속 가수의 마약 의혹을 덮기 위해 제보자를 협박한 혐의 등으로 입건된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전 대표 프로듀서가 이번 주말 경찰 조사를 받는다.

경기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이번 주말 양 전 대표를 소환해 2016년 그가 아이콘 전 멤버 비아이의 마약 의혹을 덮기 위해서 제보자 A씨를 협박하거나 증인도피 교사를 했는지에 대해 조사할 예정이다.

앞서 양 전 대표는 지난 6일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기로 했으나, 조사 당일 불참을 통보했다. 당일 오전 언론 보도를 통해 경찰 출두 사실이 알려지자 양 전 대표는 대리인을 통해 조사 일정을 급히 변경했다.

YTN 보도에 따르면 경찰은 양 전 대표의 뜻을 존중해 조사 일정을 미뤘지만, 하루빨리 조사한다는 입장이다. 또 사안의 중대성을 고려해 구속 영장 신청을 검토하고 있다.

앞서 양현석은 2016년 8월 비아이의 지인인 A 씨가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돼 경찰 수사를 받을 당시 A 씨를 회유·협박해 비아이에 대한 진술을 번복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 대가로 A 씨에게 회삿돈으로 변호사 비용을 지급한 것으로 밝혀져 업무상 배임 혐의도 추가됐다. 비아이가 당시 경찰 수사를 피하게 되며 범인도피 교사 혐의도 받게 됐다.


(SBS funE 강경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