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해 총판매액 4조…로또 '1등 명당' 사장님은 얼마 벌까

SBS 뉴스

작성 2019.10.12 09: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지난해 로또 복권 총판매액이 4조 원에 이를 만큼 로또 사는 사람들은 매년 급증하고 있는데요,
그렇다면 로또 판매점 사장은 로또 판매로 얼마를 벌까요?

Q. 로또 이렇게 누군가 (손님이) 당첨이 됐어요, 그런데 그 당첨금을 사장님이랑 나눠 갖는대요.

[김안배/ 'ㅅ' 편의점 사장 아들 : 당첨금이요? (네) 예 (맞아요?) 아니요. (1원도요?) 1원도 안 떨어져요. (그러면 사장님은 뭐로?) 1회부터 3회까지는 (2002년) (수탁사업자가) 홍보 차원에서 (판매점에) 5천만 원씩 줬는데요, 그거는 3회 이후로 없어졌고요, (아~) 예, 저희는 순수하게 판매 수익만 저희가 얻는 거예요. (그럼 판매 한 장 하면 사장님한테 떨어지는 돈이 어느 정도예요?) 5.5% 정도? (5.5%요?) 1만 원 팔면 550원?]

보통 로또 살 때 5천 원어치씩 사잖아요, 그럼 1만 원어치 즉 2장을 팔면 550원씩 남는대요. 여긴 로또 명당이라고 알려져서 사는 사람이 많은 곳인데요, 일주일 판매액만 무려 억대라고 해요.

만약에 제가 로또 가게 사장이에요. 근데 손님 1천 명이 하루에 각자 하나씩 사 간다고 쳐봐요. 그러면 한 달에 3만 장이겠죠? 3만 장에 5천 원이면 1억 5천만 원, 여기서 5.5%면, 852만 원이죠.

물론 운영비 빼고 등등 이렇게 빼면 좀 줄어들긴 하겠죠?

그렇다면 우리가 흔히 볼 수 있는 일반적인 로또 판매점은 어떨까요? 다른 두 곳을 찾아가 봤어요.

Q. 여기는 많이 나가는 편이에요? 로또가?

[그렇죠, 그래도 많이 나가는 편이죠. (여기는 많이 나가는 편이에요? 사장님 안 나가는 가게 혹시 어딨는 줄 아세요?) 안 나가는 데는 많지 뭐 (어디… 혹시 아세요?)]

[(이게 그러면 사장님 여기가 보통 얼마나 나가요? 그럼 하루에 사람들이 많이 사가요?) 여기는 이제 번화가가 아니에요. 지나가다 사가니까. 사람들이 예전보다 덜 하죠. 뭐 1등 많이 나온 데는 뭐 거기는 뭐 1등 3명. 많이 나온 데는 사람들이 몰리죠. (사장님 그래도 일주일에 100명은 오죠?) 100명도 안 돼. (일주일에 100명도 안 돼요?)]

세 번째 갔던 곳은 맨 처음 갔던 곳과 차이가 많이 나요. 거긴 한 시간에 100명 정도 왔다 갔잖아요, 여기는 일주일에 100명도 안 온다는 거죠.

거기의 한 시간이 여기의 일주일인 거예요, 첫 번째 가게처럼 잘 되는 곳은 일단 사람이 많으니까 그만큼 당첨 확률도 높아지겠죠? 당첨이 많이 되니까 사람들이 그만큼 몰리는 거고요.

반대로 세 번째 가게 같은 경우엔 사람들이 많이 안 오니까 당첨 확률도 그만큼 적어지는 거고 손님들은 점점 줄어가는 거예요. 로또 판매점에 물어본 결과 로또 판매점 사장님은 1장당 세후 250원을 받는다.

▶ 로또 가게 매출은 얼마?…판매점 사장에게 직접 물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