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위안부 발언 파문' 류석춘, 인사위 출석…"드릴 말씀 없다"

장민성 기자 ms@sbs.co.kr

작성 2019.09.30 16: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강의 도중 위안부 관련 망언으로 논란을 일으킨 류석춘 교수가 오늘(30일) 학교 인사위원회에 출석했습니다.

류 교수는 이날 인사위원회에 출석해 소명을 마친 뒤 취재진과 만나 '위안부 관련 발언이 지금도 문제 없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드릴 말씀이 없다"고 답했습니다.

거듭되는 질문에도 "드릴 말씀이 없다", "학교에 물어 보시라" 등의 답변만 남긴 류 교수.

연세대학교는 인사위원회가 끝난 뒤 입장문을 내고 "수강생의 학습권 보호를 위해 류석춘 교수의 '발전사회학' 과목에 대체 강사를 투입하기로 공식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류 교수는 지난 19일 사회학과 전공 강의를 하면서 '위안부는 자발적 매춘'이라는 취지의 발언을 해 파문을 일으켰습니다.

(영상취재 : 박현철, 영상편집 : 문지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