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교수 "군 위안부 핵심은 여성의 '성적 노예' 상황"

임태우 기자 eight@sbs.co.kr

작성 2019.09.13 22:3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일본 교수 "군 위안부 핵심은 여성의 성적 노예 상황"
일본군 위안부 문제 연구의 선구자인 요시미 요시아키 일본 주오대 명예교수는 마이니치 신문에서 위안부 사실 논쟁과 관련해 문제 핵심은 여성이 '성적 노예' 상황에 처해 있었던 점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강제 연행의 여부 등 여성이 어떻게 끌려왔는지는 부차적인 문제라고 설명했습니다.

요시미 명예교수가 일본군 위안부 문제가 날조인 것처럼 호도하려는 아사히 신문에 맞서서 문제의 본질을 직시하라며 목소리를 낸 것입니다.

그는 자신의 저서를 통해 일제 강점기 시절 한반도에서 인신매매와 유괴가 많았음을 보여주는 재판 자료나 증언이 있다고 주장해왔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