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후배한테 져서 분했나"…호날두, 스웨덴 경기 후 공항 '노쇼'

SBS 뉴스

작성 2019.08.12 17: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호날두, 스웨덴 경기 후 공항 '노쇼' (사진=스포르트 블라뎃 홈페이지 캡처)축구 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한국에 이어 스웨덴에서도 '노쇼'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11일 스웨덴 매체 스포르트 블라뎃은 "30명이 넘는 팬들이 스톡홀름 알란다 공항에 대기했다. 호날두를 보기 위해 기다렸지만 호날두는 팬들 앞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이날 오전 1시 30분(한국 시간) 호날두의 소속팀 유벤투스는 스웨덴 스톡홀름 프렌즈 아레나에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 치른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최종전에서 1-2로 패했습니다.

이번 경기는 포르투갈 에이스인 호날두와 포르투갈 유망주인 20살 주앙 펠릭스의 첫 대결로 경기 시작 전부터 큰 관심을 모았습니다. 호날두가 이날 경기에서 기대만큼의 성과를 보이지 못한 가운데, 펠릭스는 1골 1도움의 맹활약을 펼치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습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호날두는 경기를 마치고 소속팀 선수들과 함께 스톡홀름 알란다 공항을 통해 출국할 예정이었지만, 개인 사정을 이유로 선수단과 떨어져 다른 항공편을 이용해 스웨덴을 떠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날 출국길에 팬들을 만나는 것이 공식행사는 아니었지만, 호날두가 일정을 변경하면서까지 소속팀 선수들과 떨어져 이동한 이유는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호날두와 유벤투스 모두 일정 변경 사유나 입장에 대해선 침묵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구성=이소현 에디터)
(사진=스포르트 블라뎃 홈페이지 캡처, 게티이미지코리아)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