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니 혜지야" 게임서 욕처럼 쓰인다?…용어의 실체는

조제행 기자 jdono@sbs.co.kr

작성 2019.07.08 19: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스브스뉴스 PD '김혜지'는 얼마 전 충격적인 사실을 알게 됐습니다. 인기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롤)에서 자신의 이름 '혜지'가 '승리에 방해가 되는 여성 게이머'를 비하하는 용어로 쓰이고 있던 겁니다.

멀쩡한 이름이 어쩌다 롤에서 욕처럼 쓰이게 됐는지 그 유래를 찾아보니, 익숙한 이름이 등장합니다. 바로 유명 극우 사이트인 '일간 베스트 저장소(일베)'입니다. 2017년 '일베' 내 한 게시글에서부터 지금과 같은 뜻의 '혜지'란 단어가 쓰이기 시작했죠. 그렇다면 평범한 이름에 불과한 '혜지'에 이처럼 나쁜 의미가 붙을 수 있었던 걸까요? 왜 평범한 사람들조차 아무런 비판 없이 이 용어를 사용하고 퍼뜨렸던 걸까요?

진짜 '혜지'가 말하는 '혜지' 드립의 실체, 영상을 통해 확인해보세요!

책임프로듀서 하현종 / 프로듀서 조제행 / 연출 박경흠 / 조연출 양형기 인턴 / 편집 정혜수 / 촬영 문소라 / 내레이션 김혜지 / 도움 박채운 우만승 인턴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