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2 아산, 고무열 해트트릭 앞세워 부천 3연승 '저지'

하성룡 기자 hahahoho@sbs.co.kr

작성 2019.03.16 16: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고무열이 해트트릭을 달성한 아산이 부천FC의 개막 3연승 도전에 재를 뿌렸습니다.

아산은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부천과 K리그 2부리그 3라운드 홈경기에서 페널티킥 2골을 포함해 3골을 뽑아낸 고무열의 원맨쇼를 앞세워 3대 2로 승리했습니다.

이번 승리로 아산은 2라운드에서 광주에 4대 0으로 대패했던 아쉬움을 씻어내고 연패를 막아냈습니다.

반면 개막 2연승을 따내며 초반 상승세를 이어가던 부천은 시즌 첫 패배를 당했습니다.

아산은 전반 13분 오세훈이 페널티지역 정면으로 파고드는 과정에서 부천의 김영남에게 걸려 넘어졌고, 주심은 비디오판독을 통해 페널티킥을 선언했습니다.

키커로 나선 고무열은 정확한 슛으로 선제골을 뽑았습니다.

아산의 두 번째 득점도 고무열이 터뜨렸습니다.

고무열은 전반 37분 박민서가 투입한 공을 받아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강력한 오른발슛으로 결승 골을 뽑았습니다.

반격에 나선 부천은 전반 추가시간 박요한의 득점이 터지면서 추격을 시작했지만 후반 17분 다시 고무열에게 페널티킥 골을 허용하고 무너졌습니다.

부천은 후반 추가시간 안태현의 득점포가 나왔지만 경기를 뒤집기에는 시간이 부족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