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영상] 정준영, 도망치듯 공항 떠나…고개 숙인 채 "죄송합니다"

신정은 기자 silver@sbs.co.kr

작성 2019.03.12 18:3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 및 유포 의혹으로 정식 입건 돼 경찰 수사를 받게 된 정준영 씨가 귀국했습니다.

방송 촬영을 위해 미국에 머물러 온 정 씨는 오늘(12일) 오후 5시 50분쯤, 모자를 푹 눌러 쓴 채 인천국제공항 입국장에 모습을 나타냈습니다. 

정 씨는 취재진들의 "보도된 SNS 메신저 대화 내용이 사실이냐," "영상을 몰래 찍어 유포한 혐의 인정하냐" 등 질문에 제대로 답변하지 않고 "죄송하다"고 대답했습니다. 정 씨는 포토라인을 피해 도망치듯 입국장을 떠나려 했고 이어진 질문에는 "답 못하겠다", "그냥 가겠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앞서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 혐의로 정준영 씨를 입건했습니다. 이에 따라 정준영 씨는 피의자 신분이 됐습니다.

경찰은 정준영이 빅뱅의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와 함께 있는 카카오톡 대화방 등에 불법 촬영한 것으로 의심되는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한 사실을 확인하고 수사에 나섰습니다. 경찰은 정준영을 상대로 동영상이 어떻게 촬영돼 공유됐는지를 살펴볼 계획입니다. 

세간의 관심이 쏠린 정준영 씨의 귀국 현장, SBS 뉴스에서 영상으로 준비했습니다. 

(영상 취재 : 양현철, 영상 편집 : 이홍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