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영상] 조희연 "한유총 교육자로서 초심 잃었다, 설립허가 취소"

신정은 기자 silver@sbs.co.kr

작성 2019.03.05 16:48 수정 2019.03.05 16:5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5일) 오후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한국유치원총연합회(한유총) 설립허가를 취소하겠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조 교육감은 기자회견에서 "유치원 개학연기라는 사상 초유의 사태가 발생한 만큼 한유총 설립허가를 취소하겠다"면서 "사단법인이 목적 외 사업을 하거나 공익을 해하는 행위를 했을 때 설립허가를 취소할 수 있도록 한 민법 38조를 한유총에 적용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취소 절차는 공정하고 투명하게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강경한 지도부 일부가 달라진 국민의 눈높이에 맞지 않는 후진적 길로 다수 유치원을 끌고 가고자 했다고 본다"면서 "이번 설립허가 취소가 사립유치원이 국민이 원하는 미래지향적 길로 나아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조 교육감이 밝힌 한유총 설립허가 취소의 구체적인 근거, SBS 뉴스에서 영상으로 담았습니다.

(영상 취재 : 박진호, 영상 편집 : 문지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