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내달 북미정상회담 전망…조만간 고위급 회담"

SBS뉴스

작성 2019.01.13 12: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해찬 "내달 북미정상회담 전망…조만간 고위급 회담"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13일 "2월 중 북미 정상회담이 이뤄지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 질의응답에서 북미 정상회담 전망을 묻는 말에 "지난번에 보면 북중 정상회담을 하고 대개 한 달 후에 북미 정상회담이 이뤄졌다"고 설명하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그 전에 고위급 회담이 이뤄져야 하므로 북미 고위급 회담이 조만간 이뤄질 것 같다"며 "그게 이뤄지면 판단이 설 것 같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북미 정상회담을 하면 지난번처럼 원칙적인 이야기만 하면 안 되고, 실질적 진전이 있어야 하기에 고위급 회담에서 (진전이) 이뤄질 것으로 본다"며 "그다음에 남북정상회담을 할 것으로 보인다"고 언급했다.

이어 "북미회담이 어느 정도 나가느냐에 따라 남북회담이 이뤄질 것이라고 보는데, 현재까지 구체화한 것은 핵 시설을 폐쇄하고 그에 상응하는 제재 완화 등이 거론되는 것 같은데 조금 더 지켜보도록 하자"고 말했다.

이 대표는 "10·4와 6·15 선언 기념행사에는 저도 참여해서 남북 교류의 기회로 삼으려고 생각하고 있다"고 부연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