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성마비 소녀와 버림받은 당나귀…이들의 특별한 우정

뇌성마비 소녀와 버림받은 당나귀…이들의 특별한 우정

우탁우 인턴, 최재영 기자 stillyoung@sbs.co.kr

작성 2017.05.02 20:21 수정 2017.05.11 16: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감동 #훈훈 #소녀



수술때문에 목소리를 낼 수 없던 '엠버'가 태어나 처음으로 한 말은 '사랑해'였습니다. 엄마도, 아빠도 아닌 당나귀에게 한 말이었습니다. 소녀와 당나귀는 서로에게 어떤 존재일까요?

기획 최재영, 우탁우 인턴 / 그래픽 김민정

(SBS 스브스뉴스)   
당신도 겪을 수 있다…비행기 타기 전에 꼭 봐야 할 영상 스브스뉴스 당신도 겪을 수 있다…비행기 타기 전에 꼭 봐야 할 영상
스브스뉴스 "우려낼 거면 이렇게 우려내세요" 롤 기반 유니버스가 성공할 수 밖에 없는 이유 / 오목교 전자상가
'3년 동안 함께 일했어요' 두 자매가 함께 일하는 특별한 편의점 스브스뉴스 '3년 동안 함께 일했어요' 두 자매가 함께 일하는 특별한 편의점
전 세계에서 한국이 최고? 지구 끝날 때까지 쓸 수 있는 에너지라는 인공태양?? / 스브스뉴스 스브스뉴스 전 세계에서 한국이 최고? 지구 끝날 때까지 쓸 수 있는 에너지라는 인공태양?? /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