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곽윤기가 '여사친' 이상화와 강남의 만남을 안 밀어준(?) 이유

한류경 에디터

작성 2019.10.22 11: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곽윤기가 '여사친' 이상화와 강남의 만남을 적극 안 밀어준(?) 이유쇼트트랙 선수 곽윤기가 친구 이상화와 강남의 만남을 탐탁지 않아 했던 이유를 밝혔습니다.

어제(21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는 이상화-강남 부부가 이상화의 절친한 친구로 알려진 곽윤기에게 청첩장을 전달하는 모습이 그려졌습니다.

이날 이상화-강남 부부는 태릉 스케이트장에서 곽윤기 선수를 만났습니다. 이상화가 '절친' 곽윤기를 챙기는 모습에 강남은 "상화가 항상 너 얘기를 하더라"라며 질투하는 듯한 모습을 보였고, 이상화는 강남에 "오빠를 만나기 전까지 내 절친은 곽윤기였다"라며 남다른 친분을 뽐냈습니다.

그러자 강남은 "윤기가 우리 사이 별로 안 좋아해서 안 밀어줬다"라며 "윤기가 너 상화한테 '연예인은 좀 아니다'라고 했다며. 나한테는 '이상화는 좀 까다로운 스타일이다'라고 했다"라고 폭로했습니다.

이를 듣던 이상화는 곽윤기에게 "너 나 좋아했어?"라고 돌직구를 날렸고, 옆에 있던 강남도 "그 얘기 있었다"라며 맞장구쳤습니다.
곽윤기가 '여사친' 이상화와 강남의 만남을 적극 안 밀어준(?) 이유곽윤기가 '여사친' 이상화와 강남의 만남을 적극 안 밀어준(?) 이유뜻밖의 폭로에 당황한 곽윤기는 "아니다"라고 손사래를 치며, "솔직히 처음에는 형 약간 좀 뺀질뺀질하게 생겨서 선입견이 있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습니다.

이어 곽윤기는 "근데 '정글의 법칙' 촬영할 때 보니까 너무 따뜻한 면이 있더라. 근데 그것도 방송용이라 생각했고 이미지 관리라고 생각했다"라며 속마음을 털어놨습니다.
곽윤기가 '여사친' 이상화와 강남의 만남을 적극 안 밀어준(?) 이유그러면서 "처음에는 누나 편이었다. 누나가 엄청 강인한 이미지라 사람들이 다가가기 힘들어하고 세다고 생각하는데, 알고 보면 진짜 여린 사람이다. 누나가 혹시나 상처받을까 봐 벽을 쳐줬다"면서 "우리랑 생활이 다르니까 좀 안 맞을 줄 알았는데, 형은 많이 다르더라"라고 칭찬했습니다.

(출처=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