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전주 여인숙 화재 3명 사망…"신원 파악 어려워"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19.08.19 10: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19일) 새벽 4시쯤 전북 전주시 완산구 서노송동의 한 여인숙에 불이 나 객실에 있던 투숙객 3명이 숨졌습니다.

불은 건물 전체 76㎡를 모두 태운 뒤 2시간 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여관은 1972년에 지어져 시설이 매우 낡아 화재 속에 건물 일부가 무너져 내리기도 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숨진 이들을 폐지를 주우며 생활하는 노인으로 추정하고 있지만 정확한 신원 파악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