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 쓰러지고 도로 흙탕물 범벅…강원 장맛비 피해 현장

SBS 뉴스

작성 2019.07.26 15:17 수정 2019.07.26 15: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장맛비가 쏟아진 26일 오전 강원 인제군 북면 월학리 도로에 토사가 쏟아져 흙탕물이 흐르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장맛비가 쏟아진 26일 오전 강원 인제군 북면 월학리 도로에 토사가 쏟아져 흙탕물이 흐르고 있다.

장맛비가 쏟아진 26일 오전 강원 횡성군 횡성읍 옥동리 도로에 나무가 쓰러져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장맛비가 쏟아진 26일 오전 강원 횡성군 횡성읍 옥동리 도로에 나무가 쓰러져 있다.

장맛비가 쏟아진 26일 오전 강원 춘천시 후평동 주택가 골목이 침수돼 소방대원이 물을 빼내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장맛비가 쏟아진 26일 오전 강원 춘천시 후평동 주택가 골목이 침수돼 소방대원이 물을 빼내고 있다.

null 이미지 크게보기
많은 비가 내린 26일 강원 춘천시 사북면 오탄리 대추나무골 마을에서 우뢰골로 향하는 마을 교량이 침수돼 통제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많은 비가 내린 26일 강원 춘천시 사북면 오탄리 대추나무골 마을에서 우뢰골로 향하는 마을 교량이 침수돼 통제되고 있다.

null 이미지 크게보기
많은 비가 내린 26일 강원 춘천시 도심 공지천 산책로 일부가 침수돼 통제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많은 비가 내린 26일 강원 춘천시 도심 공지천 산책로 일부가 침수돼 통제되고 있다.


(SBS 뉴미디어부/사진=강원도소방본부 제공,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