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영상] '뇌물·성접대 혐의' 김학의 6년 만에 기소…곽상도 무혐의

신정은 기자 silver@sbs.co.kr

작성 2019.06.04 11:15 수정 2019.06.04 11: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1억7천만원대 뇌물과 성접대를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2013년 3월 차관 내정 직후 '별장 성접대 동영상'의 존재가 드러난 지 6년 만입니다. 검찰은 그러나 김 전 차관에게 성폭행 혐의를 적용하지는 못했습니다.

과거 청와대 민정수석으로 근무하면서 김 전 차관에 대한 경찰 수사에 외압을 행사했다는 의혹으로 수사가 권고된 자유한국당 곽상도 의원은 무혐의 처분을 받았습니다.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권고 관련 수사단은 오늘 김 전 차관을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혐의로, 성접대를 제공한 건설업자 윤중천씨를 강간치상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등 혐의로 각각 구속기소했습니다.

'별장 성접대 동영상' 논란이 불거진 후 6년 만에 구속기소된 김학의 전 차관, SBS뉴스에서 영상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영상취재 : 강동철, 영상편집 : 문지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