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한국, 막말 잔치 마무리하고 하루빨리 국회 정상화"

권란 기자 jiin@sbs.co.kr

작성 2019.05.26 17: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더불어민주당은 추가경정예산안과 민생법안 처리를 위한 자유한국당의 국회 복귀를 거듭 촉구했습니다.

박찬대 원내대변인은 논평에서 "한국당은 6차례에 걸친 장외집회를 통해 대화와 타협의 정신을 실종시키고 민생 추경 논의는 뒷전에 놓은 채 상처 주는 말들만 쏟아냈다"며 "한국당은 장외투쟁과 막말 잔치를 마무리하고 국회에서 함께 일해주기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박 원내대변인은 "국회의원이 국회에서 일하지 않고 야외에서 진을 치고 있는 것이 국민이 상식으로는 생각할 수 없는 기이한 일이 아닐지 곱씹어봐야 한다"며 "국회 복귀를 외면하는 것은 민주당을 배척하는 것이 아니라 국민의 민생을 외면하는 것임을 명심해야 한다"고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민주당에서 진솔한 마음으로 임하는 대화의 노력에 한국당이 화답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해식 대변인도 논평을 내고 "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진정으로 산불, 지진, 미세먼지 등으로 고통받는 국민을 조금이라도 생각하는 마음이 있다면 하루빨리 국회를 정상화해야 한다"며 "시급한 추경안과 민생법안 처리에 협력함으로써 현실 정치인으로서의 면모를 회복하기 바란다"고 지적했습니다.